괴물 운동능력에도 리바운드 2개... 또 자이언에 일침 날린 바클리 > 자유게시판 > 라스티비 - 스포츠중계,무료스포츠중계,스포츠중계무료,무료실시간스포츠중계,축구중계,해외축구중계,mlb중계

실시간 전세계에서 몰리는 경기 순위

괴물 운동능력에도 리바운드 2개... 또 자이언에 일침 날린 바클리

댓글 : 0 조회 : 96




자이언이 반성의 뜻을 남겼다.

뉴올리언스 펠리컨스는 8일(이하 한국시간) 라스베이거스 T-모바일 아레나에서 열린 2023-2024 NBA 인-시즌 토너먼트 4강 LA 레이커스와의 경기에서 89-133으로 완패했다.

8강에서 새크라멘토를 좋은 경기력으로 4강에 합류한 뉴올리언스. 자이언 윌리엄슨-브랜든 잉그램-허브 존스-CJ 맥컬럼-요나스 발렌슈나스 주전 5인방이 완전체를 이뤘기 때문에 더 높은 성과가 기대됐다.

하지만 그들에게 라스베이거스는 악몽의 땅이 됐다. 2쿼터부터 흐름을 내준 뉴올리언스는 무기력하게 무너졌고, 44점 차 대패로 결승 진출 티켓 확보에 실패했다.

윌리 그린 감독은 경기 후 "완전히 실망스러웠다. 모두가 보인 경쟁 의지에 실망했고, 레이커스가 경기를 지배했다. 상대는 중요한 경기에서 이기기 위해 무엇인 필요한지 알고 있었다. 우리 선수 중 일부는 대학 이후 처음으로 엘리미네이션 게임에 참가했다. 그래서 경험을 쌓고 성장하면서 배울 것이다. 특히 자이언 윌리엄슨에겐 배울 수 있는 기회"라고 말했다.

뉴올리언스의 미래 자이언 윌리엄슨은 데뷔 첫 4시즌 동안 부상으로 플레이-인 토너먼트, 플레이오프와 같은 중요한 경기에 한 번도 나서보지 못했다. 어쩌면 이날 경기는 그가 데뷔 후 치른 경기 중 가장 무게감 있는 경기였다.

하지만 자이언의 프로 데뷔 후 첫 엘리미네이션 경기 출전은 실망스러웠다. 8강에서도 부진했던 자이언은 4강에서 소극적인 모습을 보이며 13점에 머물렀다. 1984년생 노장 르브론 제임스에게 막히는 장면이 등장했고, 수비에서는 약점이 크게 드러났다. 

특히 리바운드가 경기를 통틀어 2개에 그치는 등 투쟁심이 전혀 느껴지지 않았던 경기였다. 괴물 같은 운동능력과 힘을 가졌음에도 리바운드 싸움에 소극적이었다. 



프로 입단 후 5번째 시즌을 치르고 있는 자이언은 평균 22.2점 5.6리바운드 4.8어시스트를 기록 중이다. 당연히 훌륭한 성적이지만, 이전에 보여줬던 활약상과 그가 가진 재능에 비하면 아쉬움을 지울 수는 없다. 특히 리바운드 수치가 감소한 점이 아쉽다. 

그러자 자이언을 향해 아낌 없이 독설을 날려왔던 바클리가 또 비판에 나섰다. 자이언이 지금보다도 발전하길 원하는 바클리다.  

바클리는 "우리 할머니가 살아계실 때 내가 두 자릿수 리바운드를 기록하지 못하면 전화하셔서 크게 혼내셨다. 재능 있는 빅맨은 리바운드가 10개 미만이 되어서는 안 된다. 자이언은 한 경기에 평균 11~12개의 리바운드를 기록해야 하지만 코트에서 전혀 뛰지 않는다"며 일침을 날렸다.

이어 "날 불안하게 만드는 건 자이언이 이제 어린 아이가 아니라는 것이다. 모제스 말론이 내게 옆에서 뚱뚱하고 게으르다고 조언했을 때 난 신인이었고 지금의 자이언은 리그에서 충분히 오랜 시간 있었던 선수다. 지금 자이언의 팀에 그보다 나은 선수가 둘이나 있는데, 그래서는 안 된다. 그는 1순위로 지명됐고 분명히 브랜든 잉그램보다 나은 선수여야 한다. 자이언은 최고의 선수 자리에 전혀 가까이 있지 않다"고 덧붙였다.

자이언 본인 또한 부족함을 인지했다. 윌리 그린 감독의 말에 공감한 자이언은 더 나아지도록 노력하겠다는 다짐을 남겼다.

자이언은 "선수들의 경쟁심이 부족했다. 우리는 경쟁하지 않았고 오늘 밤의 경기력은 우리의 모습이 아니었다. 내가 더 나아져야 한다. 더 적극적으로 내 샷을 찾아야 하고 팀이 발전할 수 있도록 더 많은 역할을 해야 한다. 그리고 수비적으로도 더 나아져야 한다"고 반성했다.

레이커스전은 슈팅과 수비에 대한 자이언의 약점이 철저하게 드러난 경기. 이날 경기에서 나온 약점을 극복할 수 없다면 자이언이 더 높은 단계를 바라보기는 어려울 수도 있다. 하지만 아직 어린 나이이고 굉장한 재능을 지닌 선수인 만큼, 그가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리라는 법은 없다.

뉴올리언스는 12일 서부 선두 미네소타와 격돌한다. 자이언이 미네소타를 상대로 충격에서 깨어날 수 있을까? 


https://sports.news.naver.com/news?oid=398&aid=0000073861 



이놈도 답없는 ,,,


이 게시물에 달린 코멘트 0
제목

스포츠 분석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